안혜영 경기도의회 부의장, ‘2019 가을 토종배추 모종과 김장채소 씨앗 나눔 행사’ 참석

토종채소 미래 농업의 경쟁력

남권호기자 | 입력 : 2019/08/26 [00:27]

▲     © 경기뉴스



경기도의회 안혜영 부의장(더불어민주당, 수원11)은 지난 24일(토),수원시 탑동시민농장에서 열린 “2019 가을 토종배추 모종과 김장채소 씨앗나눔 행사”에 참석했다.

 

이날 행사에는 도민 500여명이 함께 했다.

안 부의장은 “경기도를 대표하는 농산물인 ‘경기미’의 64%가 외래품종으로 일본품종인 고시히까리가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다.” 며 “이외에도 청양고추와 같은 토종품종의 해외 매각으로 인해, 농산물 재배를 위해 해외에 지불하는 로열티 또한 매년 증가하고 있다.”고 말했다.

 

▲     © 경기뉴스



이어 “오늘 도민들과 나누는모종과 씨앗은 경기도농업기술원에서 수집하고 선별한 토종채소”라며 “구억배추, 무릉배추, 게걸무, 뿌리갓 등 명칭이 다소 생소할 수 있지만, 토종채소는 오랜기간 우리 토양과 입맛에 적응한 건강한 먹거리”라고 강조했다.

 

또한 안 부의장은 “최근 도시텃밭은 도심 속 휴식처는 물론 건강한 먹거리의 좋은 교육현장이 되고 있다.”면서, “다가오는 겨울은 직접 재배한 토종 채소로 담근 김치를 통해 이웃간에 따뜻한 정을 나눌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했다.

 

▲     © 경기뉴스



아울러“일본 경제침략은 IT와 같은 과학기술, 제조업 뿐 아니라 대한민국의 근간인 농축산업, 해양산업에도 뿌리깊이 잠식해 있다. 이번 기회에 경기도의회는 ‘참드림’과 같은 고품질 토종종자 개발과 보급 활성화를 통해 경기도의 미래농업을 도민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 나가겠다. ”고 밝혔다.

 

한편, 이번 행사는 씨앗도서관협의회 박영재 대표, 경기도농업기술원 김석철 원장, 수원시 농업기술센터 최광균 소장이 공동 개최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